토마토시스템

토마토시스템 창립 18주년 문화행사 본문

분류없음

토마토시스템 창립 18주년 문화행사

토리댁 2018.10.29 17:32

 

 

지난 10월 26일 메가박스 센트럴지점에서는 '토마토시스템 18주년 창립기념 행사' 개최되었습니다.

 

 

이번 행사는  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세계 10대 소프트웨어 전문기업으로의 결의를 다지고,

 

'Better software, better Life, TomatoSystem' 이라는 토마토시스템의 슬로건을 함께 외치면서 시작되었습니다.

 

 

 

또한 바쁜 일과에 지친 직원들의 활력 충전을 위해 임직원이 함께 영화 '창궐'을 관람하여 공감대를 형성, 편안하고

 

자연스러운 시간을 가졌답니다.

 

 

 

여기서 잠깐!!!!

 

 

영화 창궐은 조선판 좀비 영화였다죠? ^_____________^

 

 

 

어린 시절 청나라로 간 강림대군인 '이청(현빈)'이 형의 죽음으로 조선으로 잠시 돌아왔다가 야귀의 습격의 받게 되고,

 

'이조'의 간신인 병조판서 '김자준(장동건)'은 이 '야귀'로 역모를 꾸미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랍니다.

 

 

조선을 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은 이 세상을 뒤엎기 위한 마지막 계획을 감행하는데....

 

조선필생 왕자 '이청'과 조선필망 절대악 '김자준'의 세상에 없던 혈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 <창궐>

 

호불호가 있긴 했지만.... 결말로 다가갈 수록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영화였다고들 하죠...? @.@ 저만 그랬을 까요?

 

 

 

   

 

@ 이미지 출처 : 네이버 영화

 

 

현빈과 장돈건의 지붕에서의 마지막 결투씬!!!!  역쉬~~~ 주인공은 절대 죽지 않습니다!

 

 

 

 

영화 시작전 간단하게 2018년도를 뒤돌아보는 시간을 갖기도 하였구요....

 

 

 

 

현재 노사협의회에서 열심히 논의되고 있는 사항들도 인사파트 차장님께서 간략하게 발표해주셨습니다.

 

 

 

 

 

그러고 보니 올해는 엑스빌더6의 활약이 대단하네요~!!! 열심히 했던 보람이 있습니다!

 

 

이제 시작 이기는 하지만... 더욱 단단하게 뿌리를 내려서 성숙해 나가는 모습, 기대해 봅니다!

 

 

 

그리고 2018년 신규 입사자들 소개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모두모두 환영합니다!!!!  짝짝짝!!

 

 

 

 

 

 

 

 

창립기념 기념품 두둥~ 

 

 

 

올해는 작은 기념품을 하나 준비했는데요...^^

 

 

멀리서 공수해온 '편백나무 목 베개'

 

거북목으로 인한 어깨, 목통증에 특효가 있다는 소문이 아주 자자한㖈이랍니다.^^~

 

모두 내 목은 내가 지키자고요~~~~~

 

 

목디스크야 안녕~~~~~~

 

 

 

 

 


 

열심히 도와주신 모두모두 감사해요~ 

 

 

 

    

 

 

영화볼때 땅콩버터 오징어와 팝콘은 진리죠~! 업무 끝나시고 바로 오신 토마토인들을 위해 맛있는 도시락도 함께~

 

양손 가득 푸짐 합니다~ 박스도 너무 크네요!?

 

 

 

 

 

반갑다 친구야!

 

 

 

사전 준비.. 함께 도와주신 많은 분들 감사드려요!!!! 아주 큰~~~ 힘이 되었답니다.

 

 

 

 

 

 

 

 

   

 

 

창립기념일에 하는 문화행사니 만큼 의미가 더욱 남다르다며, 지친 심신에 새로운 활력소와 즐거움을 제공해 줄 수 있는

 

귀중한 시간을 가질 수 있어 소통과 화합, 신뢰를 쌓는 값진 시간이 되었습니다.

 

 

 

프로젝트 일정으로 행사에 참여하지 못한 직원 여러분들~!! 못뵈서 아쉬웠어요~

 

내년 신년행사때는 꼭 뵐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지난 18년간 수많은 난관을 함께 극복한 임직원분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는 대표이사님의 말씀을 끝으로 

 

올해의 창립기념일 행사는 마무리 되었습니다!

 

 

 

 

이제 올해도 얼마 남지 않았네요... 정신없이 달려온 올 한해 마무리 잘 하세요!!!!

 

 

 

 

 

 

 

 

 


 



0 Comments
댓글쓰기 폼